HOME > 나눔터 > 주보

주보

제목 2020년 09월 13일 등록일 20.09.12
글쓴이 노단 조회 187

20200913 주보.jpg

20200913 주보2.jpg

20200913 주보3.jpg

20200913 주보4.jpg

20200913 주보5.jpg

20200913 주보6.jpg

20200913 주보7.jpg

20200913 주보8.jpg

■■ 교회소식
  01. 환영 | 우리 교회를 방문하셨거나, 처음 오신 분들에게 주님의 평화가 있기를 빕니다. 
  등록을 원하시는 분들은 새가족부원에게 말씀해주시면 됩니다.
  
  02. 2020년 파송찬양 | "십자가의 길, 순교자의 삶"
  내 마음에 주를 향한 사랑이 나의 말엔 주가 주신 진리로 나의 눈에 주의 눈물 채워주소서    
  내 입술에 찬양의 향기가 두손에는 주를 닮은 섬김이 나의 삶에 주의 흔적 남게하소서
  하나님의 사랑이 영원히 함께하리 십자가의 길을 걷는 자에게 순교자의 삶을 사는 이에게 
  조롱하는 소리와 세상 유혹 속에도 주의 순결한 신부가 되리라 내 생명 주님께 드리리   

  03. 수요오전기도회 | 16,23일(수), 10시30분, 본당

  04. 금요밤기도회 | 18일, 10월 2일(금), 20시, 본당  

  05. 토요다니엘기도회 | 26일, 10월 10일(토), 7시, 본당 
   
  06. 코로나19와 관련된 협조사항 | 동경 지역에 내려졌던 긴급사태가 제한적이나마 해제되었습니
  다. 이에 따라 오랫동안 온라인으로 드렸던 현장 예배를 다시 재개할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예배당의 좌
  석을 조절해서 옆사람과 거리를 두고 앉을 수 있게 배정했으며 수시로 환기하고, 소독제를 구비하려고 합
  니다. 예배에 참석해주시는 교우들께서도 마스크를 꼭 착용해주시기 바랍니다.

  (1) 온, 오프라인 병행 예배 - 6월 7일(주일)부터
  (2) 예배시간은, 1부(9시 30분), 2부(11시 30분), 3부(14시)이며, 2부 예배는 온라인으로 생중계될 예정입
  니다. 
  (3) 주차별로 교구를 나누어서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4) 순모임과 주중모임, 교회학교는 10월부터 시작될 예정입니다. 
  (5) 현재 상황은 속단하거나 예단하기 어렵기에 '2차 확산'이나 '정부의 방침'이 달라지게 될 때는 그에 맞
  춰 대응하게 될 예정입니다. 혼란스러운 상황에서도 교회를 지지해주시고 기다려주시며 응원해주신 모
  든 교우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07. 교회 냉방 안내 | 공기순환을 위해 예배중에 에어컨과 선풍기를 틀 예정입니다.
  추우신 분들은 여분의 얇은 옷을 준비해 주시기 바랍니다.
  
  08. 가을 제직회 | 20일(주일), 17시, 온라인 회의 '줌zoom', 대상 : 서리집사 이상
  회의 ID : 940 283 5713 / 암호 : 0920 (16시 30분부터 입장 가능합니다.)
  링크가 필요하신 분들을 위해서 다음주 주중에 순장님들을 통해 공지해 드리겠습니다.
  
  09. 세례 및 입교 | 교육 : 10월 3,10,17(토), 14시 / 문답 : 10월 17일(토), 15시
  입교 및 세례식 : 10월 18일(주일), 1,2,3 부 예배시, 자격 : 2005년 10월 17일까지 출생자 
  신청 : 교회 사무실

  10. 가을 신앙강좌 안내 | 8층 벽면에 신청해 주세요
  (1) 말씀훈련학교(광야 이야기), 매주(목), 10시 30분~12시(개강 : 9월 24일), 총12회
  (2) 독서모임, 격주(금), 10시 30분~12시(개강 : 9월 25일), 총 5회, 모집인원 : 3~7명
   
  
■■ 월간일정
   01. 추수감사절 | 성찬식, 10월 19일(주일), 1,2,3 부 예배시


■■ 교우소식
  01. 출산 | 고태영, 최은경 집사(최도하 장로, 박점분 권사 장녀) 가정,11일(금), 득남 

  02. 귀국 | 채동식, 이태은 집사(민상, 민준) 가정(2교구 14순),16일(수) 
  
  03. 귀국 | 김예찬 형제(청년부),18일(금)

  04. 아름다운 섬김 _1 | 무명
  "범사에 감사합니다."
  
  05. 아름다운 섬김 _2 | 전형문,  문길영 집사 가정 
  "범사에 감사합니다. 올 한해도 주님이 최선의 길로  인도해주시리라 믿습니다."
다음글 | 2020년 09월 20일
이전글 | 2020년 09월 06일